정치 > 국내정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용빈 원내부대표, "21대 국회, 변화의 시간 이끌겠다" 다짐
'포스트코로나 해법', '군공항 이전 문제' 등 우선 추진 밝혀
 
박준 기자 기사입력  2020/06/01 [08:18]
배너
▲ 이용빈 더불어민주당(광주 광산구갑) 원내부대표     © 출처 = 이용빈 의원실


[코리안투데이 박준 기자] 6월 1일 이용빈 더불어민주당(광주 광산구갑) 원내부대표는지난 5월 30일 국회의원의 임기가 시작된 것과 관련해 자신의 SNS(사회관계망서비스)에 “21대 국회는, 촛불민의를 담아낸 국회이자, IMF보다 더 어려운 코로나 국난을 헤쳐가야할  ‘전시상황’의 국회”라며 “일하는 국회가 되어 변화의 시간을 이끌겠다”고 밝혔다. 

 

이용빈 부대표는 현재 코로나 장기화로 위기에 처한 경제·고용·소득·교육·돌봄 등 기존 체제의 한계를 지적하며 “대한민국의 새로운 표준을 만들어야할 때”라며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기준선으로, 정의와 진보의 ‘광주다움’으로 국민과 함께, 국민을 위한, ‘사회 대전환’의 기틀을 세워가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이용빈 부대표는 또 지역구 국회의원의 책무에 대해 “더 큰 광산의 발전을 위해 지역 주민의 삶을 중심에 둔 정치가 우선”이라며 “군 공항 이전부터 해법을 찾아가면서 청년이 미래를 꿈꿀 수 있는 지역으로 변화시키겠다”고 강조했다. 

 

이용빈 부대표는 ‘섬김의 정치’ ‘생명을 살리는 정치’를 강조하며 “시민 주도와 사회혁신을 발전시켜 자치분권의 시대와 공공성의 정치, 시민주권정치를 넓혀가겠다”고 밝혔다.

국회출입 기자
 
배너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기사입력: 2020/06/01 [08:18]  최종편집: ⓒ 코리안투데이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