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IT > IT, 블록체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코어닥스, 암호화폐 거래소의 새로운 기준이 된다.
 
박준 기자 기사입력  2020/03/26 [13:22]
▲ 주식회사 데이빅스(대표이사 임요송)가 지난 3월 24일 코어닥스를 인수했다.   ©박소연 기자

 

[코리안투데이 박소연 기자] 26일 주식회사 데이빅스(대표이사 임요송)가 지난 3월 24일 코어닥스를 인수했다. 코어닥스는 삼성증권, 대신증권, 한국투자증권 등 약 20여년간 금융IT솔루션을 공급하던 기술력을 기반으로 만들어진 암호화폐 거래소이다.

 

코어닥스는 코인지갑을 해커의 침입경로가 되는 인터넷망과 완전 분리해 보관하고 자체 개발한 시간제어 기술과 인증 값이 확인될 때만 코인전송이 이루어지도록 하는 쿨월렛(Cool Wallet) 시스템을 장착한 거래소로써, 이전부터 금융기관 수준의 보안시스템을 갖춘 거래소로 주목받아왔다. 

 

다가오는 4월에 오픈 예정인 코어닥스는 기존 시스템보다 한층 더 높아진 수준의 보완시스템을 적용하고, 현재 증권시장에서만 제공하고 있는 프리미엄 서비스들을 암호화폐 거래소 최초로 단계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임요송 대표는 기존에 암호화폐 거래소들이 부정적 시각을 받아온 것에 대해 유감을 표하면서, 이러한 인식이 생겨난 것은 기존 거래소들 중 다수가 제대로 된 보안시스템이나 기술적인 기준을 갖추지 못한 체 거래소를 운영했기 때문이라고 했다.

 

▲ 주식회사 데이빅스(대표이사 임요송)     ©박준 기자

 

임대표는 이어 “코어닥스는 전세계 암호화폐 시장의 새로운 기준이 될 겁니다. 코어닥스는 실제 금융기관 수준의 보안시스템과 서비스를 제공하여, 고객의 자산을 안전하게 보호하고 투자할 수 있는 건전한 암호화폐 투자 시장을 만드는데 이바지할 것입니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이번 코어닥스 인수를 추진한 임요송 대표이사는 사단법인 한국블록체인산업협회 (KBCIA : Korea BlockChain Industry Association) 부회장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주)데이빅스 대표이사, 블록체인관리사(CBM) 출제위원, 서울특별시장애인재활협회 이사로 재직중이다.

국회출입 기자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기사입력: 2020/03/26 [13:22]  최종편집: ⓒ 코리안투데이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