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국내정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낙연 "재난지원금 지급, 정부와 협의해 며칠 안에 방향 잡겠다"
 
김진혁기자 기사입력  2020/03/23 [11:05]

 

▲ 23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국난극복위원회에서 이낙연 국난극복위원장이 발언하고 있다.     © 김진혁기자

 

[코리안투데이=김진혁기자]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국난극복위원장이 23일 "재난으로 어려움을 겪는 국민의 생활을 돕고 시장 수요를 진작하도록 재난지원금을 한시적으로 지급하는 문제를 정부와 협의해 며칠 안에 방향을 잡겠다"고 했다.


이낙연 위원장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코로나19국난극복회의에서 "기업이 노동자들과 함께 어려운 시기를 넘길 수 있도록 정부여당이 도와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위원장은 "이미 직원을 감축했거나 감축을 고려하는 기업이 늘고 있고, 흑자를 내던 우량기업들도 전방위적으로 압박을 받는다"며 "민주당과 정부가 이 문제를 훨씬 더 책임 있게 조정해 국민과 야당 앞에 내놓겠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정부는 국내외 경제 상황을 면밀히 점검하며 가장 절박한 문제에 집중해 대응해왔다"며 "내일 대통령 주재 비상경제회의는 대담한 자금시장 안정화 대책을 공개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위원장은 '마스크 대란'에 대해서는 "주말에 약국 앞에서 마스크를 사려고 기다리는 사람들이 예전보다 줄었다. 일부 약국에서는 마스크가 오후까지 남아돌았다"며 "마스크 수급은 안정돼 가는 것으로 보인다"고 했다. 또 "약국의 피해에 대해서는 제도적으로 보답하겠다"고 덧 붙였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기사입력: 2020/03/23 [11:05]  최종편집: ⓒ 코리안투데이
 
 
이낙연 한시적 재난지원금 지급, 정부와 협의해 며칠 안에 방향 잡겠다 관련기사목록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